종친회 소식
작성자 비오
작성일 2016-08-14 (일) 16:34
ㆍ추천: 0  ㆍ조회: 1316      
IP: 182.xxx.182
≪老僧이 傳한 家乘≫을 雜說이라, ○가 웃을 일-2

老僧家乘雜說이라, 가 웃을 일-2

 

三流 雜誌 癸巳譜에 이어 無識冊子를 펴내다-5

 

無識하고 無責任CEO(族譜編纂.......)

알기 쉽게 정리한 .........(2016)pp.32-33에는 다음과 같은 老僧이 전한 家乘雜說이라고 지나가던 가 웃을 內容記述한 글이 있습니다.

 

4) 시조에 관한 여러 이설(異說). 잡설(雜說)

)노승이 전하는 가승

..................

시조에 관한 여러 異說 雜說 중에 제일 먼저 들고 나온 것이 노승이 전하는 가승(老僧家乘)이라고 버젓이 기록하고, 雜說이라는 무식한 근거를 같은 책 p.33에 다음과 같이 자세히 기록해 두었습니다.

노승이 전하는 가승아니고 老僧家乘이 바릅니다. 역시 글 쓰는 솜씨가 무식하기 짝이 없습니다.

 

老僧家乘雜說이라는 無識根據

①『이 가승을 보면 오자도 더러 나오고... 그래서 이 家乘雜說이다.

誤字가 있다고 雜說이라는 주장은 論理에 맞지 않고 無識主張이 됩니다. 오히려 誤字가 있다는 것은 베낀 家乘은 아니고 순수한 최초의 家乘이라는 좋은 證據가 될 수도 있습니다.

②『희적의 벼슬이 시중인데, 侍中 단 두 글자만 표기 되어 있다. 다른 조상들의 설명이나 시중의 벼슬 비중으로 보아 어딘지 허술하다.그래서 이 가승은 雜說에 불과하다.

이미 연구자가 기록해둔 자료를 가지고 引用하고 있는데, 이미 연구자가 어느 누구도 알아내지 못한 종사연구 사상 최초로 발견하여 拙著에 기록해 둔 것을 마치 자기가 최초로 발견한 것처럼 기술하고 있으니 이는 拙劣剽竊이 됩니다.

元鍾石 著, 原州元氏 이야기-2012. p.175. 179.

元鍾石 著, 原州元氏 侍中公系 源史-2015. pp.150-151.

원종석 , 原州元氏-2015. pp. 8. 100. 106-107.

벼슬 글자 수가 적다고 雜說이라는 주장은 참으로 無識主張이니 가 웃을 일입니다. 예를 들면 족보에 <通政>이라는 기록은 <通政大夫>를 말하니 긴 벼슬이름은 짧게 줄여 쓰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리고 벼슬 글자 수가 적다고 雜說이라는 주장은 논리에 맞지 아니하고요, 족보에 보면 거의 대부분이 벼슬 이름은 짧게 고쳐 쓴 경우가 많다는 사실을 모르고 계시는 譜學無識한 분이 틀림없군요.

耘谷系 族譜에도 希跡元鏡대부의 장손으로 기록해 두고 있습니다. 벼슬도 <侍中>이라는 단 두 글자만 기록해 두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운곡계도 사실상 대놓고 반대할 입장이 못 되죠. 족보의 기록을 고치면 몰라도........

③『....시중공계가 원경 큰 아들의 후손이라면 평장사공계(운곡계)는 어떻게 되는가? 작은 집으로 수용하고 합할 것인가?그래서 이 가승은 雜說에 불과하다.

侍中公 希跡元鏡대부의 큰 아들이 아니고 長孫입니다. 그래서 譜學에는 너무나 無識하다는 것을 스스로 認定을 받게 되는 것입니다.

耘谷系 族譜에도 希跡元鏡대부의 장손으로 기록해 두고 있습니다. 벼슬도 <侍中>이라는 단 두 글자만 기록해 두고 있습니다. 그래서 운곡계도 찍소리 못하고 족보를 만들면 당연히 1질 정도는 시중공계 사무실로 보내주어야 하는데 아이들처럼 토라져서 한 질도 없다고 인색하게 군다고 합니다.

<뒷이야기>

족보를 만들기 전(2012)에 원주에서 원주원씨종친회 주관으로 연구발표회가 있었는데, 연구자의 原州元氏 이야기-2012라는 拙著에 있는(p.175) <운곡계는 元鏡대부의 學生公 次孫 希英의 후손이라는 기록>을 두고 운곡계의 어떤 元老가 무식하게 비난을 한바 있습니다. 이는 말도 안 되는 무식하기 짝이 없는 노인의 말씀이라 아무 말도 안하고 웃고만 있었더니, 웃고만 넘기니 원성백계 쪽에서는 참으로 대단하다고 공개석상에서 이야기 한 바가 있습니다.

家乘에 있는 기록은 기록으로 따져야지 耘谷系처럼 無識하게 感情으로 따질 문제가 아닌 것 같군요.

이리하여 원주시의 원주원씨종친회(원성백계, 운곡계, 시중공계)에서도 자연스럽게 모두 알게 되었던 것입니다.

 

용량이 부족하여 이하 생략합니다. 다음 카페 <원주원가>에서 자세하게 이어집니다.

자세한 내용은 다음 카페 (http://cafe.daum.net/wjwg) <원주원가>에 올려놓았습니다.


2016814

비오 글올림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90 원영상대부님이 종친회발전기금 천만원기탁 원종갑 2018-11-13 224
89 2018.6.21 운영위원회의 개최 원석희 2018-06-21 306
88 八學士는 전설적으로 따져야. 비오 2017-09-11 614
87 원경(元鏡) 시조에 대한 오해(誤解) 비오 2017-09-05 714
86 ≪老僧이 傳한 家乘≫을 雜說이라, ○가 웃을 일-3 비오 2016-09-03 1254
85 제8회 대전효문화뿌리축제 안내 비오 2016-08-27 975
84 ≪老僧이 傳한 家乘≫을 雜說이라, ○가 웃을 일-2 비오 2016-08-14 1316
83 ≪老僧이 전한 家乘≫을 雜說이라, ○가 웃을 일-1 비오 2016-08-03 1165
82 원종석 지음, ≪우리 전통 제사 이야기-2016 개정판≫② 비오 2016-08-02 1106
81 원종석 지음. ≪우리 전통 제사 이야기≫, 개정판-2016.① 비오 2016-07-30 904
80 三流 雜誌 ≪癸巳譜≫에 이어 無識한 雜記를 펴내다③-3 비오 2016-07-23 1157
79 三流 雜誌 ≪癸巳譜≫에 이어 또 無識한 雜記를 펴내다③-2 비오 2016-06-14 1000
78 三流 雜誌 ≪癸巳譜≫에 이어 또 無識한 雜記를 펴내다③-1 비오 2016-06-12 1004
77 三流 雜誌 ≪癸巳譜≫에 이어 또 無識한 雜記를 펴내다② 비오 2016-05-30 1030
76 三流 雜誌 ≪癸巳譜≫에 이어 또 無識한 雜記를 펴내다① 비오 2016-04-30 1188
75 원종섭감사 책출간 원석희 2016-02-03 789
123456